story 우리의 이야기를 나눕니다.

# 트렌드 채드윅 보스만 포에버

2020-08-31


마블의 여러 영화 중 하나인 <블랙 팬서>의 주인공인 채드윅 보스만(Chadwick Boseman)이 갑자기 세상을 떠나 많은 이들이 충격에 휩싸였다. 지난 2016년 대장암 진단을 받은 후 4년 간의 투병 끝에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 그는 수차례의 수술과 항암치료 중에도 영화 <마셜>과 넷플릭스 영화인 <DA 5 블러드>를 촬영했다. 또한 영화 <블랙팬서>는 할리우드 첫 흑인 솔로 히어로 영화로 기록되었다. 

지난 4월 채드윅 보스만은 코로나 19 때문에 타격을 입은 아프리카계 미국인을 위한 병원에 관련 장비를 기부하는 영상에서 급격히 살이 빠진 모습으로 등장했었다. 사실 이 시점에 채드윅 보스만은 병마와 싸우고 있는 중이었다는 사실이 밝혀져 안타까움은 더 커진다. 생각해보면 2018년 <블랙 팬서> 개봉 당시 홍보를 위해 내한 했던 그 상황에서도 그의 병은 완쾌되지 않았던 상황. 이미 그의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많은 팬들의 추모의 글이 이어지고 있다. 그의 나이는 올해 43세다. 고인의 명복을 빈다. 채드윅 보스만 포에버. 


등록

댓글 (0)


    My Funro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