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 우리의 이야기를 나눕니다.

# 자동차/모터사이클 현대자동차, 스타리아 출시

2021-04-13

현대자동차는 13일(한국시각) ‘스타리아 디지털 월드 프리미어(STARIA Digital World Premiere)’ 영상을 통해 새로운 이동경험을 제시하는 MPV(다목적 차량, Multi-Purpose Vehicle), ‘스타리아(STARIA)’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아울러 오는 15일부터 본격적인 스타리아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근 미래적인 디자인 덕분에 당연히 전기차로 나오겠다고 생각했지만 일단은 디젤, LPG 모델이 나온 뒤 수소 전기차로 추후에 출시될 예정이라고 한다.

현대자동차는 이날 공개한 영상을 통해 고급 모델 ‘스타리아 라운지’(7인승, 9인승)와 일반 모델 ‘스타리아’(11인승)의 다양한 활용성과 프리미엄한 공간 경험을 소개했고, 앞으로 나올 럭셔리한 스타리아 라운지 리무진과 친환경 라인업 및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기대감도 전달했다.

스타리아는 높은 전고(1,990mm)와 넓은 전폭(1,995mm) 및 긴 전장(5,255mm)으로 넉넉한 실내 공간을 확보했다. 또한 높은 전고에 낮은 지상고를 적용해 최대 실내 높이를 1,379mm로 확보해 1m 이상의 극대화된 공간성을 누릴 수 있다.  센터페시아의 10.25인치 인포테인먼트 화면 및 공조 전환 조작계를 일체형으로 구성하고, 컬러 LCD 클러스터를 대시보드 상단에 배치해 운전자 시인성을 높이고 하이테크한 이미지를 연출했다. 스타리아 라운지 9인승의 2열에는 180도 회전이 가능한 스위블링 시트(Swiveling Seat)가 적용됐다. 스위블링 시트는 이동 시 2열과 3열에 탑승한 승객이 서로 마주보고 대화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줄 뿐만 아니라 시트를 차량 바깥쪽으로 90도 회전시켜 편리하게 카시트를 장착할 수 있는 실용성을 갖췄다.


일반 모델(화물 및 승합용) 스타리아의 판매가격은 디젤 기준  카고 3인승 2,726만 원 , 카고 5인승 2,795만 원, 투어러 9인승 3,084만 원 ,투어러 11인승 2,932만 원이며, 고급 모델 스타리아 라운지는 7인승 4,135만 원(2열 프리미엄 릴렉션 시트 기본 탑재 등) , 9인승 3,661만 원(2열 스위블링 시트 기본 탑재 등)부터 시작한다. (※ 스타리아 라운지 7 인승은 개별소비세 3.5% 기준)



등록

댓글 (0)


    My Funroom

    Top